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3
default_setNet1_2

㈜스와니코코 등 소비자 오인우려 광고로 적발

기사승인 2020.07.06  17:01:11

공유
default_news_ad1

- ㈜나이스데이365, ’락토모아 이너젤‘ 부적절한 비교광고로 적발

㈜스와니코코 등 다수의 국내 화장품이 소비자가 잘 못 인식할 우려가 있는 광고와 의약품으로 오인할 우려가 있는 행위를 해 오다 식약처에 적발돼 광고정지 등 행정처분을 받았다.

특히 ㈜나이스데이365가 자사의 화장품 ’락토모아 이너젤‘이 비교 표시광고 행위로 적발됐다. 비교광고(comparative advertising)란 동일한 제품군이나 서비스군에 속한, 둘 또는 그 이상의 특정한 브랜드명을 자사의 광고 내에 등장시켜서 비교하는 광고다

최근 식약처로부터 적발돼 행정처분을 받은 브랜드 및 제품은 다음과 같다.

   
 

㈜플로라무역이 유통 화장품 수거·검사 결과 ‘실크플로라다크브라운(제조번호 : SFDB-1012, 유통기한 : 2022.1.25.)’, ‘실크플로라브라운(제조번호 : SFBR-1012, 유통기한 : 2022.1.25.)’ 제품의 미생물 한도 부적합 판정을 받았다. 이에 화장품법 제15조 제5호에 따라 해당품목의 판매업무 정지 1개월의 처분을 받았으며 처분 기간은 6월 26일부터 7월 25일까지다.

㈜에이바자르는 ‘에이바자르 퍼펙트 브이리프팅 프리미엄 플러스 마스크’를 판매하면서 의약품 오인광고, 객관적으로 확인되지 않은 내용의 광고를 하다 화장품법 제13조(부당한 표시·광고 행위 등의 금지)제1항 및 같은 법 시행규칙 제22조(표시·광고의 범위 등) 관련 [별표5] 제2호 가목, 아목을 위반했다. 따라서 화장품법 제24조제1항제10호 및 같은법 시행규칙 제29조 제1항 관련 [별표 7]행정처분의 기준 1. 일반기준 가목, 2. 개별기준 거목 1)·2)에 근거하여 해당품목의 광고업무 정지 4개월의 처분을 받았으며, 처분 기간은 6월 24일부터 10월 23일까지다.

㈜코코넛트리는 ‘클래리티 밸런싱 크림토너’를 인터넷을 통해 판매하면서 사실과 다르거나 부분적으로 사실이라고 하더라도 전체적으로 보아 소비자가 잘못 인식할 우려가 있는 광고를 한 사실이 있다. 화장품법 제13조 및 화장품법 시행규칙 제22조에 따라 해당품목의 광고업무 정지 2개월의 처분을 받았다. 행정처분 기간은 6월 26일부터 8월 25일까지다.

㈜알렌바이오가 ‘솔파타라 알게 프롬 나폴리 듀얼 앰플’, ‘솔파타라 알게 프롬 나폴리 로션’, ‘솔파타라 알게 프롬 나폴리 세럼’, ‘솔파타라 알게 프롬 나폴리 에센스’, ‘솔파타라 알게 프롬 나폴리 토너’를 자사 인터넷사이트를 통해 판매하면서 의약품으로 잘못 인식할 우려가 있는 광고를 하다 식약처의 행정처분을 받았다. 화장품법 제13조 및 화장품법 시행규칙 제22조에 따라 해당품목의 광고업무 정지 3개월의 처분을 받았으며, 행정처분 기간은 6월 26일부터 9월 25일까지다.

㈜나이스데이365는 ‘옐로하나‘를 인터넷을 통해 판매하면서 의약품으로 잘못 인식할 우려가 있는 광고를 한 사실이 있다.  화장품 ’락토모아 이너젤‘을 인터넷을 통해 판매하면서 경쟁상품과 비교광고해 적발됐다. 경쟁상품과 비교하는 표시·광고는 비교 대상 및 기준을 분명히 밝히고 객관적으로 확인될 수 있는 사항만을 표시·광고해야하지만 이를 준수하지 않았다는 것이다. 이에 화장품법 제13조 및 화장품법 시행규칙 제22조에 따라 ’옐로하나‘ 광고업무 정지 3개월, ’락토모아 이너젤‘ 광고업무 정지 2개월의 처분을 받았으며, 처분 기간은 6월 26일부터 9월 25일까지다.

빌리코㈜는 ‘디어로렌 인텐시브크림 50ml’을 인터넷을 통해 판매하면서 의약품으로 잘못 인식할 우려가 있는 광고를 한 사실이 있다. 이에 화장품법 제13조 및 화장품법 시행규칙 제22조에 따라 해당품목의 광고업무 정지 3개월의 처분을 받았다. 행정처분 기간은 6월 30일부터 9월 29일까지다.

㈜스와니코코는 ‘코코필 약초필링세트(구성품: 바이오허브 필 시스템 파우더, 바이오 허브 필시스템 솔루션)’를 인터넷을 통해 판매하면서 사실과 다르거나 사실이라고 하더라도 전체적으로 보아 소비자가 잘못 인식할 우려가 있는 광고를 하다 식약처의 단속에 적발됐다. 화장품법 제13조 및 화장품법 시행규칙 제22조에 따라 해당품목의 광고업무 정지 2개월의 처분을 받았다. 처분 기간은 6월 30일부터 8월 29일까지다.

이정민 기자 leejm@thebk.co.kr

<저작권자 © 뷰티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36


기획특집

중국특집

default_side_ad1

뷰티이슈

default_side_ad2

주간 인기기사

1 2 3 4 5 6 7
set_C1
default_side_ad3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